안현모 “라이머와 이혼, 약점이자 실패”…심경 ‘직접’ 고백

입력 2024 01 26 20:15|업데이트 2024 01 26 20:15
방송인 안현모가 라이머와 이혼 심경을 밝혔다. 유튜브 ‘피디씨’
방송인 안현모가 라이머와 이혼 심경을 밝혔다. 유튜브 ‘피디씨’
방송인 안현모가 라이머와 이혼 심경을 밝혔다.

안현모는 26일 유튜브 피디씨 채널을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이혼은 첫 약점이자 실패”라며 “아주 오랫동안 고민했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지난해 라이머와의 이혼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최근 에스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 출발 한 안현모는 “제가 (이혼을 준비하는) 저의 상황도 일찌감치 말씀을 드렸다”며 “충격받지 않으시고 그 과정을 함께 하겠다고 해주셔서 너무 감사했다”라고 전했다.

이혼에 대해서는 “당연히 고민했다. 가정도 분리했고, 같이 하던 일을 분리한 거니까 일과 가정 양쪽을 다 결별한 거다”고 설명했다.

이어 “혼자서 속으로 계획을 하고 마음을 먹었을 때만 해도 이게 알려지면 제가 더 이상 일을 못 할 줄 알았다. 최악의 시나리오를 대비했다. 해외 유학으로 여기를 잠깐 피해 있어야겠다 생각도 했고, 각오도 하고 실행에 옮긴 것”이라고 덧붙였다.

탄탄대로를 걸어왔다는 안현모는 “이혼이 처음으로 실패였다. 되게 좋은 부모님 밑에서 좋은 환경에서 자라서 대학도 잘 갔고, 취직도 잘했다. 남들이 볼 때는 정말 곡절 없이 잘 살아와서 이혼이 처음으로 약점이 된 거다”라고 고백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