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에 뭐했나”…박미선, 조혜련에 ‘시술’ 의심

입력 2024 02 11 09:24|업데이트 2024 02 11 11:52
박미선이 조혜련의 동안 미모에 시술을 의심했다. JTBC 캡처
박미선이 조혜련의 동안 미모에 시술을 의심했다. JTBC 캡처
박미선이 조혜련의 동안 미모에 시술을 의심했다.

10일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이하 ‘아형’) 420회에서는 조혜련, 박미선, 윤가이 그리고 하이키 서이, 리이나, 휘서, 옐이 설특집 ‘콩가루 패밀리’ 콩트를 펼쳤다.

이날 스무살로 분한 박미선은 조혜련을 숙모라고 부르며 “얼굴에 뭐 하셨냐. 되게 젊어지셨다”고 장난스럽게 물었다.

이에 조혜련은 당황하지 않고 일일 남편 강호동의 팔짱을 꼭 끼며 “사랑하니까”라고 답변, 부부 금슬을 미모의 비결로 꼽았다.

이후 조혜련은 서장훈에게 공격을 돌려줬다. 서장훈이 “맨날 올 때마다 싸우지 않냐. 윷놀이 하다 싸우고. 그러니까 우리가 자꾸 안 보는 것 아니냐”고 불평하자 “안 싸우는 법이 있다. 돈을 좀 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서장훈은 “돈을 왜 나한테 달라고 그러냐. 내가 부자가 아니라 우리 엄마가 부자”라며 역할극을 이용해 위기를 빠져나가 웃음을 자아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