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가수는 당연히 노래 잘해야…날로 먹는 사람 싫어” 일침

입력 2024 04 22 15:24|업데이트 2024 04 22 15:24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라이브에 대해 강조했다.

22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이지혜, 옥주현이 출연했다.

이날 옥주현이 “본업에서 잘해야 하는 것들에 대해 시간을 많이 들이는 사람은 예쁨받을 수밖에 없다. 날로 먹는 사람이 제일 싫다”고 하자, 박명수는 “꼭 누구한테 하는 소리 같다”고 말했다.

옥주현은 “건너온다는 표현이 이상할 수 있지만, 처음에 뮤지컬 한다고 했을 때는 ‘뮤지컬도 할 거니?’라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 당연히 맛만 보러 들어온 건 아니었고, 뿌리를 내리겠다는 생각이었다”고 밝혔다.

박명수는 “‘나는 가수다’ 할 때도 봤지만 노래를 너무 잘한다”며 옥주현을 칭찬했고, 옥주현은 “가수인데 당연히 노래 잘해야 한다”면서도 “뮤지컬은 감성도 그렇지만, 전달력이 중요하다. 과하지 않으면서 ‘기승전결’이 있어야 한다”고 전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