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제규 감독 “원빈과 연락 못 해…전화번호 바뀐 듯”

입력 2024 05 31 01:08|업데이트 2024 05 31 01:08
강제규(오른쪽) 감독이 30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 개봉 20주년 기념 기자 간담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4.5.30 뉴스1
강제규(오른쪽) 감독이 30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 개봉 20주년 기념 기자 간담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4.5.30 뉴스1
강제규 감독이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에 출연한 배우 원빈에 대해 언급했다.

30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 개봉 20주년 기념 기자 간담회에는 강 감독과 주연 배우 장동건이 참석했다.

이날 강 감독은 또 다른 주연 배우 원빈에 대해 “오늘 원빈씨가 같이 참석했으면 좋았을 텐데 생각했다. 장동건씨도 그렇고 똑같이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원빈씨는 활동을 안 하시니까 저도 연락을 안 한 지 꽤 됐다. 그래서 전화번호가 바뀐 것 같더라”라며 “이번에 제대로 소통되어서 같이 참석했으면 좋았을 텐데 아쉽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래도 이번에 (영화) 재개봉이고 제천영화제에서도 자리를 마련하려고 해서 사전에 연락해서 여러분과 만날 기회가 되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태극기 휘날리며’는 올해 개봉 20주년을 기념해 4K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다음 달 6일 재개봉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