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의 오늘의 운세] 2024년 7월 8일

입력 2024 07 08 00:35|업데이트 2024 07 08 00:35


48년생 : 욕심을 부리지 마라.

60년생 : 일에 재복이 넘치겠구나.

72년생 : 이동하면 길하다.

84년생 : 음주를 삼가야 건강 지킨다.

96년생 : 명예운이 상승한다.



49년생 : 부귀가 겸비된 운이나 손해도 있다.

61년생 : 재물이 굴러 들어오는 날.

73년생 : 신규 거래를 주의하라.

85년생 : 일에 재복이 넘친다.

97년생 : 뜬구름 잡느라 애쓰지 마라.

호랑이

50년생 : 고생 끝에 낙이 있구나.

62년생 : 많은 사람이 모인 곳은 피하라.

74년생 : 신수가 좋아진다.

86년생 : 천천히 일을 처리하라.

98년생 : 자신을 학대하지 마라.

토끼

51년생 : 주위의 말에 현혹되지 마라.

63년생 : 사업운이 상승한다.

75년생 : 가정에 경사가 있다.

87년생 : 새로운 계획을 추진해도 좋을 시기.

99년생 : 자기 관리에 신경 쓰면 횡재수가 있다.



52년생 : 기쁨이 가득한 하루다.

64년생 : 자신의 주관대로 행동하라.

76년생 : 자만심은 금물이다.

88년생 : 길운과 행운이 가득하다.

00년생 : 움직인 만큼 길하다.



53년생 : 버려야 될 것은 과감히 버려라.

65년생 : 금전운이 좋은 날이다.

77년생 : 조금만 기다려라 행운이 찾아온다.

89년생 : 노력한 만큼의 성과가 따른다.

01년생 : 즐거움이 가정 안에 있다.



54년생 : 신중한 처신이 행운을 불러온다.

66년생 : 바쁜 만큼 실속도 있다.

78년생 : 새로운 전개가 시작된다.

90년생 : 기회를 잘 포착해라.

02년생 : 기대와 희망이 커진다.



43년생 : 건강에 주의하라.

55년생 : 집안에 경사가 생기겠다.

67년생 : 앞길이 순탄해진다.

79년생 : 친구로 인해 행운이 가득.

91년생 : 참고 기다리는 것이 좋다.

원숭이

44년생 : 작은 일도 가볍게 보지 마라.

56년생 : 건강에 큰 관심 필요하다.

68년생 : 이동수가 있으니 조심하라.

80년생 : 주관대로 행동하라.

92년생 : 여유로운 마음을 가져라.



45년생 : 몸 관리를 철저히 하라.

57년생 : 마음이 굳세어져야겠다.

69년생 : 일에 능률이 오른다.

81년생 : 변동운이 좋다.

93년생 : 새로운 일에 이득이 있다.



46년생 : 움직이면 해답이 있겠다.

58년생 : 바쁜 만큼 실익이 생긴다.

70년생 : 구두 약속은 믿지 말라.

82년생 : 대인관계를 돈독히하라.

94년생 : 매사에 안정하라.

돼지

47년생 : 생각보다 일이 잘 성사된다.

59년생 : 싸움은 물러서라. 자칫 망신당함.

71년생 : 이동하느라 무리하지 않는 게 좋다.

83년생 : 도와주는 사람이 많다.

95년생 : 용기가 필요하다.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thumbnail -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