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서 대마 키워 판매” 사실이었다…30대 남녀 구속

입력 2024 05 03 20:26|업데이트 2024 05 03 20:26
검찰이 압수한 대마 및 재배시설. 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연합뉴스 자료사진.
검찰이 압수한 대마 및 재배시설. 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도심 건물 실내에서 대마를 재배한 30대 남녀가 경찰에 구속됐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30대 남성 A씨와 30대 여성 B씨를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A씨 등은 서울시 마포구 한 아파트 실내에서 대마를 재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이 대마를 키운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최근 법원으로부터 구속영장을 발부받아 지난달 29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은 아파트 내부에서 상당량의 대마도 압수하는 한편 A씨 등으로부터 대마를 산 구매자들을 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초기 단계여서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며 “신속히 수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유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