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노 사이트서 선수들 사진이…” 속살 비치자 日이 내린 결정

입력 2024 07 02 13:22|업데이트 2024 07 02 13:22

일본, 파리올림픽서 투시 방지 유니폼 착용

일본 여자배구 국가대표 선수단. AFP 연합뉴스
일본 여자배구 국가대표 선수단. AFP 연합뉴스
7월 파리올림픽에 출전하는 일본 국가대표 선수단이 투시 방지 기능이 적용된 유니폼을 입는다. 최근 일본에서 선수들의 유니폼을 적외선 카메라로 투시해 촬영하는 사례가 늘자 조치에 나선 것이다.

2일 일본 현지 매체 등에 따르면 일본 선수단은 파리올림픽에서 적외선 방지 유니폼을 착용한다. 이는 적외선 카메라를 이용해 선수 유니폼을 투시해 불법 촬영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함이다.

기존 유니폼을 적외선 카메라로 촬영하면 선수들의 속옷이나 피부가 비쳤다. 이번 대회에서 일본 선수단이 입는 새로운 유니폼은 최첨단 신소재로 만들어져 특수 실이 적외선을 흡수하는 구조라고 한다.

일본은 배구, 탁구, 양궁, 하키 등 6개 종목에서 해당 유니폼을 착용할 예정이다.

일본 대표팀 유니폼 제작을 맡은 스포츠 브랜드 회사 미즈노는 “일부 포르노 사이트에서 스포츠 선수의 노출 사진을 제작 및 유포하는 행위에 맞서기 위해 특별히 제작한 유니폼”이라고 설명했다.

미즈노 개발팀의 다지마 가즈야는 요미우리 신문에 “최고의 선수들을 대상으로 한 이런 행위가 용납될 수 없다는 인식이 사회 전반에 퍼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일본이 이러한 결정을 한 이유는 일본 선수들이 온라인상에서 선수들과 관련한 부적절한 사진이 공유되는 것에 대해 일본올림픽위원회에 불만을 제기했기 때문이다.

지난해 1월 교토에서 열린 전국 육상대회에서 한 선수의 하체를 집중적으로 촬영한 남성이 붙잡혀 검찰에 송치되는 일도 있었다.

새로운 유니폼을 착용해본 선수는 “생각보다 착용감이 좋았다”고 전했다.

한편 일본은 이번 대회에 선수 400명 정도를 출전시킬 예정이다. 이는 2021년 도쿄 대회 552명에 이어 두 번째로 큰 하계올림픽 선수단 규모다.

일본올림픽위원회는 전체 메달 수 55개를 목표로 잡았다.

윤예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thumbnail -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