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살 된 ‘량현량하’ 량하, 공개 구혼 나섰다

입력 2024 02 06 15:23|업데이트 2024 02 06 15:23
Mnet ‘커플팰리스’
Mnet ‘커플팰리스’
가수에서 사업가로 변신한 ‘량현량하’의 량하가 결혼 출사표를 던졌다.

6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Mnet ‘커플팰리스’에서는 ‘스피드 트레인’이 그려진다. 남녀 버전으로 나눠 진행되는 ‘스피드 트레인’은 결혼의 조건과 스펙, 외모가 공개되며, 마음에 드는 한 명에게 ‘픽’ 버튼을 누르는 진행 방식이다.

‘JYP 아이돌 출신 사업가’ 정체는 량현량하 동생 량하였다. 량현량하는 JYP 엔터테인먼트 수장인 박진영 프로듀서가 지난 2000년에 발굴한 쌍둥이 형제 그룹이다. 추억의 히트곡으로는 ‘학교를 안갔어’가 있다.

올해 만 36세가 돼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하는 량하가 과연 결혼 상대를 찾을 수 있을지 더욱 궁금증을 키운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