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7년 만에 美 단독콘서트 연다

입력 2023 09 21 16:11|업데이트 2023 09 21 16:12
비 공연 포스터. 소속사 레인컴퍼니 제공
비 공연 포스터. 소속사 레인컴퍼니 제공
가수 비(RAIN)가 7년 만에 미국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21일 소속사 레인컴퍼니 측은 “비가 오는 11월 22일 미국 아틀랜틱 시티, 11월 25일 라스베이거스에서 단독 콘서트 ‘스틸 레이닝’(STILL RAINING)을 열고 7년 만에 미국 팬들을 만난다”라고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지난 2016년 열린 ‘더 스퀄’(THE SQUALL) 투어 후 비가 7년 만에 미국에서 여는 단독콘서트다.

‘스틸 레이닝’에서 비는 수많은 히트곡과 함께 세계화된 K팝의 연대기를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비는 이번 미국 단독 콘서트 개최에 대해 “미국 K팝 팬들과 이렇게 단독 콘서트로 만나는 것은 오랜만이라 너무나 설레고 기대된다”라며 “7년 만에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게 된 만큼 미국 K팝 팬들이 저의 음악과 무대를 통해 K팝의 매력에 더욱 흠뻑 빠질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비는 지난해 엠넷 ‘스트릿 맨 파이터’에서 싱글 ‘도메스틱’(DOMESTIC)을 발매하고 다양한 연예계 활동을 펼쳤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