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명 ‘다래’로 바꿀게요”…제니, 깜짝 소식 전했다

입력 2024 01 25 12:51|업데이트 2024 01 25 12:51
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
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
여성 보컬 그룹 가비엔제이 출신 제니가 본명인 다래(Darae)로 활동명을 바꾸고 솔로활동에 나선다.

최근 소속사 너의 벌룬 엔터테인먼트에 합류한 다래는 데뷔 12년 만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며 새 프로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다래는 차분하지만 강단 있는 눈빛을 뽐내고 있다.

다래는 2015년 5월 가비엔제이로 데뷔해 약 10년간 그룹의 리더로서 팀을 이끌었다. 그는 특유의 매력적인 음색과 대비되는 폭발적인 가창력이 특징으로 ‘연애소설’, ‘없더라’, ‘신촌에 왔어’ 등 다수의 대표곡을 남기며 보컬리스트 역량을 입증했다.

데뷔 12년 만에 본명으로 새 출발에 나선 다래는 자신만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음악으로 리스너들에게 다시 한번 최고의 보컬을 선사할 전망이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