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성욕의 화신’ 이찬원 ‘폭주 기관차’…성욕테스트 ‘깜짝’ 결과

입력 2024 02 06 15:57|업데이트 2024 02 06 15:57
티캐스트 E채널 ‘한 끗 차이’ 방송 화면
티캐스트 E채널 ‘한 끗 차이’ 방송 화면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성규와,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성욕 테스트에서 흥미로운 결과가 나와 놀라움을 안겼다.

6일 티캐스트 E채널 ‘한 끗 차이: 사이코멘터리’에서는 성욕, 나르시시즘, 상처 회복력에 관한 심리 테스트 결과를 공개했다.

가장 먼저 진행된 ‘성욕’ 테스트 결과, 홍진경의 성욕은 ‘순애보 사랑’으로 나타났다. 이에 홍진경은 “상담받아야 하나 싶을 정도로 성욕이 없다”라며 무성욕자임을 스스로 고백했다. 또 “육체적인 것보다 정신적인 부분을 더 중요하게 생각한다”라며 플라토닉 러브에 진심인 모습을 보였다.

‘성욕의 화신’이라는 결과를 받은 장성규는 “잃을 것이 많기 때문에 나 스스로 억누르고 있는 것일지도 모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교적 단정한 이미지의 이찬원은 ‘폭주 기관차’라는 반전 결과를 받고 충격을 받았다. 이에 대해 이찬원은 “어차피 무슨 얘기를 해도 믿지 않을 테니 그냥 빠르게 인정하겠다”고 밝혔다.

‘나르시시스트’ 테스트에서 홍진경은 자기애 40%의 지극히 평범한 타입으로 밝혀졌다. 홍진경은 “너무 소극적이지도 않고 잘난 척하는 스타일도 아니다”라며 자신의 나르시시즘 타입을 설명했다.

자기애 80%의 ‘최강 왕자병’으로 밝혀진 장성규는 “아이돌이나 배우한테도 꿀리지 않는다”라며 특유의 자아도취 성향을 과시했다.

자기애 0%라는 놀라운 결과를 보여준 이찬원은 “자기애가 강한 사람들을 좋아하지 않는다. 장성규 같은 사람”이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세 번째 ‘상처 회복’ 테스트에서는 세 명 모두 같은 대답을 내놨다. 세 사람은 자신이 선택한 답인 ‘울고 있는 피에로’의 설명을 읽으며 감정이 북받치는 듯 눈시울을 붉혀 주변을 숙연하게 만들기도 했다.

‘트로트 왕자’ 이찬원은 “제 감정을 크게 드러내지 않는 편이다”고 밝혔고, 홍진경은 “예능에서 피에로처럼 분장하고 웃고 있지만 혼자 울 때가 많다”며 아픈 속내를 드러냈다. 장성규도 “감사한 일들이 많은데도 우울감이 올 때가 있다”고 말해 지켜 보는 이들을 애잔하게 만들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