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가족 5명, 송파·김포서 각각 숨진 채 발견…‘돈문제 갈등’ 유서

입력 2023 09 23 19:16|업데이트 2023 09 23 21:38

40대 여성·남편·시모·시누이 극단선택 추정…10대 딸 부검 예정

경찰 이미지. 서울신문DB
경찰 이미지. 서울신문DB
23일 서울 송파구와 경기 김포 등 3곳에서 일가족 5명이 각각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23일 오전 7시 29분쯤 송파구 잠실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40대 여성 A씨가 추락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A씨는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다. A씨가 발견된 아파트에는 A씨의 친정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A씨의 동선 확인 과정에서 경찰은 송파구 송파동 빌라에서 A씨의 남편과 시어머니, 시누이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경기도 김포시 한 호텔에서 A씨 부부의 10대 딸이 숨진 것도 확인했다.

A씨 남편 등 3명이 숨진 현장에서는 남편과 시누이가 작성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가 발견됐다.

유서에는 채권·채무 문제로 가족간 갈등이 있었다는 내용 등이 들어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일단 딸을 제외한 가족 4명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사망 원인과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사망 사이 연관성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경찰은 A씨가 전날 딸과 함께 김포 호텔에 투숙했다가 이날 오전 혼자 호텔을 나선 사실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부검을 통해 딸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확인할 예정이다.

권윤희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