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 샤워 공개 논란 ‘살림남’ 다시보기 중단…“부모 동의 있었다” 해명

입력 2023 12 09 20:40|업데이트 2023 12 09 20:40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아동 샤워 장면을 방송에 내보내 논란이 불거진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이 결국 다시 보기를 중단했다. 해당 방송은 문제의 장면에 대한 논란을 인정하면서도 “부모 동의하에 촬영한 장면이라”고 해명했다.

‘살림남’ 측은 9일 “지난주 방송된 336회 중 최경환 자녀 샤워 장면은 보호자인 부모 및 당사자 모두의 동의를 받고 촬영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라면서 “해당 회차의 다시 보기 서비스는 중단되었으며 제작진은 앞으로 더욱 신중히 제작에 임할 것을 약속드립니다”라고 밝혔다. 현재 웨이브 등 ‘살림남’ VOD(다시보기)를 서비스하는 OTT 플랫폼에서는 해당 회차가 삭제된 상태다.

‘살림남’ 측은 지난 6일 방송에서 전 야구선수 최경환(51)과 아내 박여원(36) 가족의 일상을 공개하는 과정에서 자녀들이 샤워하는 모습을 내보냈다. 나뭇잎 모양 스티커로 중요 부위를 가렸으나 나체로 샤워하는 모습을 방송에 내보내는 것 자체가 부적절했다는 지적이 쏟아졌다.

특히 욕조 아래에서 아이들의 샤워 모습을 찍는 카메라 구도를 이해할 수 없다며 과연 자녀 모두 이를 인지하고 방송에 동의했는지 지적하는 의견이 많았다.

앞서 ‘살림남’은 전 야구선수 홍성흔과 아내 김정임 부부 편(2022년 8월 13·17일 방송)에서도 중학생들의 포경수술 장면을 희화화하는 장면을 방송에 내보내 시청자들의 거센 항의를 받았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