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사나 ‘충격 다이어트’…방울토마토 8개만 먹어

입력 2023 09 22 07:48|업데이트 2023 09 22 13:42
유튜브 일일칠
유튜브 일일칠
그룹 트와이스의 사나가 해군특수전전단(UDT) 출신 방송인 덱스에게 걸그룹 다이어트의 고충을 밝혔다.

21일 유튜브 채널 ‘일일칠-117’의 ‘덱스의 냉터뷰’ 콘텐츠에는 사나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사나는 덱스의 이상형으로 등장했고, 덱스는 초반부터 고장난 리액션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사나는 덱스에게 “실물이 훨씬 잘생기신 것 같다”고 칭찬했고, 덱스 역시 사나에게 “실물이 훨씬 예쁘다. 렌즈에 이 용안을 다 못 담는다. 깜짝 놀랐다. 얼굴이 타조알보다 작은 것 같다. 감개무량하다”고 극찬했다.

사나는 자신의 냉장고를 공개하며 “요거트에 시리얼을 먹는다. 연습생 때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 살이 찌거나 그럴 때 있었는데 하루에 방울토마토를 8개만 먹고 살았던 적도 있다. 데뷔하고 나서는 자기가 알아서 (다이어트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홍초에 탄산수를 타서 먹는데, 멤버가 그렇게 먹는 걸 보고 먹었는데 맛있더라”라고 했다.

덱스는 탕후루처럼 단 걸 좋아한다는 사나에게 “어떻게 몸매를 유지하냐”고 물었고 사나는 “월드투어가 빡세다”라고 답했다. 사나는 ‘미사모’ 유닛 활동보다 트와이스 그룹 전체 활동이 활동하기에 더 편하다면서 “솔직히 단톡 답장하기 귀찮을 때가 있으면 5명만 대답해도 묻어갈 수 있다”고 털어놨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