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꼬꼬면 로열티 아직 받는다”…액수 얼마길래

입력 2023 09 21 17:27|업데이트 2023 09 21 17:27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 캡처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 캡처
개그맨 이경규가 2011년에 출시한 라면 ‘꼬꼬면’ 로열티를 아직도 받고 있다고 털어놨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에는 ‘딘딘, 꼬꼬면에 밀린 모르모트 실험쥐-예능대부 갓경규’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레퍼 딘딘은 “지금도 (로열티를) 받고 있냐”고 묻자 이경규는 “당연하지. 이게 콩고물”이라고 답했다.

이경규는 “그때 내가 처음 개발했을 때, 어느 경제 잡지에서 ‘그해 최고의 인물’ 1위는 스티브 잡스였고, 2위가 나였다”면서 “이게 나왔을 때 1억개 팔렸다”고 말했다.

한편 이경규는 2011년 KBS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이 주최한 라면 요리대회에서 꼬꼬면으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실제 상품화로 이어진 꼬꼬면은 168일 만에 1억개가 판매되는 등 그해 최고 히트상품으로 등극했다. 당시 이경규는 판매액의 1%를 개런티로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