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 ‘흡인성 폐렴’으로 병원 실려 갔는데…악플 받은 이유는

입력 2024 06 15 23:38|업데이트 2024 06 15 23:38
배우 박하선(왼쪽)과 엄지원. 유튜브 채널 ‘엄지원’ 캡처
배우 박하선(왼쪽)과 엄지원. 유튜브 채널 ‘엄지원’ 캡처
배우 박하선이 과거 ‘흡인성 폐렴’으로 쓰러져 병원에 실려 갔을 당시 네티즌의 악플에 시달렸다고 고백했다.

박하선은 지난 13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엄지원’ 영상에서 “예전에 욕먹는 것 때문에 병이 생겼다. 근데 아파서 실려 갔다는 기사에도 악플이 달리더라”라고 말했다.

그는 “제가 그때 흡인성 폐렴으로 실려 갔다. 근데 흡연성 폐렴이라고 ‘담배 많이 피워서 그런 거다’라고 하더라. 그 이후로 악플에 신경은 좀 덜 쓰게 됐다. ‘아 그냥 욕을 하고 싶구나’, 내가 들어야 할 건 들어야겠지만 그때보다는 그렇게 신경은 안 쓴다”고 했다.

엄지원은 “근데 악플만 보고 있으면 ‘세상이 날 다 싫어하나’라는 생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박하선은 “전 그래서 고소를 열심히 하고 있다. 왜냐면 저 혼자 문제였을 때는 상관이 없는데 이제 애들 친구 엄마가 악플을 볼 수도 있다. 예전에 같이 육아하는 엄마가 한 번 저한테 ‘그거 진짜냐’고 물어본 적 있다. 너무 속상했다”고 털어놨다.

박하선은 “악플을 애가 볼 수도 있으니까, 성희롱이나 가족을 건드리는 너무 심한 악플은 바로 잡아야겠더라”라며 악플러를 고소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thumbnail -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2.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thumbnail -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3.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thumbnail -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4.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thumbnail -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5.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thumbnail -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6.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thumbnail -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