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송지효, 결국…올해 ‘결실’ 예고

입력 2024 01 29 11:49|업데이트 2024 01 29 17:57
SBS ‘런닝맨’
SBS ‘런닝맨’
가수 김종국과 배우 송지효가 올해 찰떡궁합의 호흡을 예고했다.

28일 SBS ‘런닝맨’에 등장한 역술가는 김종국의 관상을 보면서 “본인에게 땔감이 돼 도움이 될 수 있는 사람은 송지효”라고 언급했다.

이어 “올해에는 김종국과 송지효 간 ‘합의 강도’도 세다”고 했다.

두 사람은 하이 터치를 했지만 송지효는 ‘땔감’이라는 표현에 다소 당황했다.

그러자 김종국은 “그렇지만 내가 태워주는 것”이라며 의지를 불태웠다.

‘런닝맨’ 멤버들은 “활활 타오르겠다. 임팩트가 세다”라고 격하게 반응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