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출신 탑, SNS에 래퍼 살해 용의자 사진 올렸다

입력 2023 09 30 21:09|업데이트 2023 09 30 21:09
탑 인스타그램
탑 인스타그램
그룹 빅뱅 출신 탑(최승현)이 미국 힙합계 전설 래퍼 ‘투팍 샤커’ 살인 사건의 용의자 사진을 올렸다.

30일 탑은 체크 표시와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인물은 래퍼 투팍 샤커의 살해 용의자인 전 갱단 두목 듀언 키스 ‘케프 D’ 데이비스(60)다.

CNN 등에 따르면 미국 라스베이거스 경찰은 이날 오전 투팍 살인 용의자로 데이비스를 검거했다.

주 검찰은 대배심이 데이비스에 대해 투팍 살해 사건과 관련해 흉기를 사용한 살인 혐의로 기소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투팍이 1996년 9월 7일 괴한이 쏜 총에 맞고 숨진 뒤 27년 만이다.

한편 투팍은 1990년대 미국의 살아있는 힙합 신화다. 그의 프로 음악 경력은 5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캘리포니아 러브(리믹스)’, ‘하우 두 유 원트 잇(How Do U Want It)’ 등의 히트곡을 남기며 전 세계적으로 7500만장 이상의 음반 판매량을 기록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