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아들’ 최환희 “홍진경 ‘살 안 빼면 연예인 못한다’ 조언”

입력 2024 07 08 16:55|업데이트 2024 07 08 16:55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캡처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 캡처
고 최진실의 아들이자 지플랫이란 이름으로 가수 활동 중인 최환희가 방송인 홍진경의 살 빼라는 조언을 받았다고 했다.

엄정화는 지난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절친인 최환희와 홍진경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영상을 공개했다. 홍진경과 최환희는 식사하면서 이날의 첫 끼라고 했다. 엄정화는 “살을 빼는 것이냐, 예전에 진경이가 살 빼라고 했다며”라고 물었다. 최환희는 “빼놓고 유지하고 있다. (홍진경은) 엄청 예전에 말해준 거다”라고 했다.

홍진경은 “얘를 오랜만에 만났는데 이런(살찐) 거다, 그때 얘가 방송할 계획이 있었다. 충격요법으로 말해줘야겠다고 생각했다”라면서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최환희는 “그냥 빼라고 말한 게 아니고 ‘카메라 앞에 잡히는 연예인들을 실제로 보면 훨씬 더 말랐다. 그렇게 깡말라야 화면에 일반인처럼 나온다. 너 여기서 살 안 빼면 연예인 못한다’라고 했다”고 했다.

이어 “제가 살찐 거를 알고 있었고 익숙해져 있었으면 충격을 덜 받았을 거다. 그런데 그때는 내가 살이 찐 줄도 모르게 쪘다. 이모(홍진경) 말을 듣고 거울을 봤는데 진짜 쪄있더라. 그 당시 사진도 다 턱선이 없다. 이거 심각하다 싶어서 살을 뺐다. 그때 감사하게 생각한다. 제 인생 조언 중의 하나”라고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thumbnail -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2.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thumbnail -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3.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thumbnail -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4.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thumbnail -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5.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thumbnail -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6.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thumbnail -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